칵테일 레시피, 증류주 및 현지 바

슈말츠를 곁들인 구운 스매쉬드 유콘 골드 포테이토

슈말츠를 곁들인 구운 스매쉬드 유콘 골드 포테이토



We are searching data for your request:

Forums and discussions:
Manuals and reference books:
Data from registers:
Wait the end of the search in all databases.
Upon completion, a link will appear to access the found materials.

서빙

2009년 10월

재료

레시피 준비

영양성분

1회 제공량에는 다음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칼로리(kcal) 207.9% 지방에서 얻은 열량 32.9 지방(g) 7.6 포화 지방(g) 2.3 콜레스테롤(mg) 6.3 탄수화물(g) 32.5 식이 섬유(g) 2.9 총 당류(g) 1.4t 순 탄수화물(g) 29.6t 단백질(g) 3.0t

리뷰 섹션

리뷰

잡지 받기

학사 로고맛있게 드세요

Bon Appétit에 가입하세요.

뉴스 레터

사용자 계약 및 개인 정보 보호 정책에 따라 사용됩니다.

봉 아페티가 참여한 작품 더보기

레시피버터리 토마토와 계피맛 쌀2020-08-11T09:00:00.000Z

레시피바스크 번트 치즈케이크2019-01-24T15:00:00.000Z

레시피저희 사이트의 베스트 페스토2018-08-21T11:00:00.000Z

학사 로고맛있게 드세요
  • 구독 서비스
  • Bon Appétit에 문의
  • 재인쇄/허가
  • 뉴스레터 가입
  • 접근성 도움말
  • RSS 피드
  • 사이트 맵
  • 콘데 나스트 스토어
  • 직업
  • Bon Appétit 미디어 키트

Food Innovation Group: Bon Appétit and Epicurious
© 2020 콘데나스트. 판권 소유.
이 사이트의 일부를 사용 및/또는 등록하면 사용자 계약(2020년 1월 1일 업데이트), 개인정보 보호정책 및 쿠키 정책(2020년 1월 1일 업데이트)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됩니다.
Bon Appétit은 소매업체와의 제휴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당사 사이트를 통해 구매한 제품에서 판매의 일부를 얻을 수 있습니다.
캘리포니아 개인 정보 보호 권리
이 사이트의 자료는 Condé Nast의 사전 서면 승인 없이 복제, 배포, 전송, 캐시 또는 달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우리가 가장 좋아하는 감자 요리법 71가지

감자와 관련하여 우리는 차별하지 않습니다. 으깬, 구이, 튀기거나 조림, 우리는 매주 밤 행복하게 먹습니다. 다음 식사에 추가할 수 있는 우리가 가장 좋아하는 위안을 주는 감자 요리법 71가지를 소개합니다.


저녁 식사는 무엇입니까? (파트 59)

오늘 저녁 식사 계획은 엉망입니다. 나는 굽기를 기다리고 있는 베이컨에 싸인 안심을 가지고 있지만, Mr. Official은 회사 업무를 하고 있고 Middle Son은 집에 있을 수도 있고 없을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여전히 A/C를 제외하고 임대 주택을 청소하느라 분주합니다. 그래서 오늘 밤에 거기에 가서 요리하는 대신 몇 시간 동안 플러그를 꽂을 수 있습니다. 좋은 소식은 이미 세입자가 줄을 서 있다는 것입니다. 나쁜 소식은 월말이 빠르게 다가오고 있고 저는 전구 교체, 창문 청소, 화면 수리, 미세 조정 등 마지막 세입자가 이사를 갔어야 하는 날에 있어야 하는 바로 지금에 있다는 것입니다. 살고 배우십시오.

좋은 현지 공급처를 찾을 수 있다면 이번 주말에 옥수수에 목을 매을 수 있을 것입니다. 이번 가을과 겨울을 위해 냉동실에 크림 옥수수를 좀 사두고 싶은데, 이제 국내 옥수수 제철도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당신의 부엌에서 요리는 무엇입니까?

아내의 맛조 공이 어머니의 공과 같지 않다고 계속 불평하는 한 남자에 대한 재미있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그의 아내는 그녀가 생각할 수 있는 모든 변형을 사용하여 그것들을 만들었지만 그는 여전히 행복하지 않았습니다. 어느 날 바닥이 맛조 도시락에서 떨어졌지만 그녀는 잘 알아차리고 계속해서 맛조 공을 만들었습니다. 바위처럼 단단하고 바닥에 깔려 요리를 하고 있었는데, 그녀가 서빙하자 남편이 눈을 동그랗게 뜨며 "기적이야! 이게 바로 엄마의 밥상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그것은 단지 이야기였습니다. 당신의 이야기는 사실입니다! 나는 감동!

우리는 오늘 밤 친구들과 피자 먹으러 갈 거예요.

오늘 오후에 DH의 도움으로 옥수수 한 부셸을 얼리고 통조림으로 만든 후 저녁 식사는 사우스웨스트 스터프 포블라노 페퍼스, 얇게 썬 토마토 및 오이가 될 것입니다. 옥수수와 오이는 넘쳐흐르는 이웃 정원의 "선물"이었고, 우리 정원의 포블라노 고추와 토마토였습니다.
나는 만두가 가볍고 푹신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DH는 일반적으로 만두보다 닭고기와 집에서 만든 국수를 선호합니다. 나는 음식에 대한 다양한 "지역" 스핀을 읽고 듣는 것을 즐깁니다.

신혼 때는 엄마가 '최고'로 만들어주신 야채수프를 남편에게 감동을 줄 거라고 생각했다. 그녀에게 전화를 걸어 확인해보니 그녀가 사용한 것은 통조림 채소뿐이었습니다. 전화를 끊기 전에 그녀는 수프에 감자 대신 마카로니를 사용했다고 말했습니다. 나는 엄마 수프만 만들었고 당신은 하루 종일 끓여주었기 때문에 출근하기 전에 모든 것을 냄비에 던졌습니다. 하루 종일 끓이면 마카로니가 어떻게 되는지 아무도 알려주지 않았습니다. 나는 속상했고 그는 우리를 위해 피자를 주문했다. 수프를 만들 때부터 "마카로니가 들어 있습니까?"라는 질문에 늑골이 붙습니다.

Mueller's는 감자 국수를 만들곤 했던 것 같아요. 그들이 스튜에 잘 들어갈 것이라고 생각하십시오.

두 번째 통조림이 식을 때까지 기다리는 동안 여기에서 좋은 글을 읽으십시오. 내 MIL은 상상할 수 있는 가장 단단하고 맛도 없는 matzoh 공을 만들었습니다. 우리 엄마는 너무 맛이 좋았고 (그녀는 슈말츠를 사용했고 나도 마찬가지입니다) 공기를 좋아했습니다. MIL은 짠 Swansons 치킨 국물 캔을 열고 말린 파슬리 조각과 마늘 가루를 넣고 수프라고 불렀습니다. 엄마는 닭 한 마리가 아니라 두 마리를 끓였습니다. 그녀는 풍부한 국물을 얻으려면 두 마리의 닭이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그 닭은 양파, 셀러리, 당근과 함께 몇 시간 동안 끓였습니다. 닭을 삶고 뼈를 깎고 국물의 지방을 제거한 후 납작한 파슬리를 첨가했습니다. 우리 엄마는 훌륭한 요리사였습니다. 그녀는 실제로 그녀가 맡은 모든 일에서 훌륭했습니다. 나는 엄마를 위해 Gordon Ramsey/Coco Chanel 클론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나는 그녀처럼 요리하는 법을 배우고 내 MIL처럼 부모를 배우려고 노력했습니다.

나는 내 MIL을 좋아했습니다. 그녀는 그런 긍정적인 사람이었다. 그녀는 세 아들과 세 DIL이 달을 매달았다고 생각했습니다. 나는 최초의 DIL이었고 그녀와 가장 가까웠다. 나는 또한 GMIL(SO의 그랜드)에 가깝습니다. inlaws에 대해 들었을 때 온 가족이 그렇게 사랑받는 것은 놀라운 경험이었습니다.

제가 남편과 결혼한 이유는 남편이 새로운 요리법을 시도하는 것을 너무 잘해서 그런 것 같아요. 똑같은 5~6끼를 먹고 자랐어요. 혼자 있을 때 같은 짓은 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그래서 우리는 항상 새로운 요리법을 시도합니다. 오늘 저녁은 완두콩, 블루베리, 죽은 태아, 피칸을 곁들인 케일 샐러드에 옆구리 스테이크를 얹은 것입니다.

나는 모든 가족 이야기를 좋아합니다! 내 DH는 내가 만드는 모든 것을 먹을 것입니다. 그는 요리의 99%에 마요네즈를 바르기만 하면 됩니다. 내 요리가 아닌 것으로 결정했습니다. 그의 맛보기입니다. :-)

오늘 밤 오븐에서 또 다른 스쿼시 파이. 저녁은 참치 샐러드를 곁들인 토마토였습니다. 시원하고 빠르고 맛있다!

탈수기 쟁반 5개에 토마토를 채워 토마토 파이를 만들었어요. 호박 베이컨 치즈 빵을 위한 재미있는 빠른 빵 레시피를 찾았습니다. 나는 신선한 할라피오를 던졌는데 정말 흔들렸다. 호박이 들어있으니 건강해야겠죠?

lol 방금 penzey 카탈로그에서 초콜릿 호박 케이크 레시피를 발견했습니다. 정말 좋아 보인다. 호박도 있어요 :-)

여기선 다들 호박초코케이크 잘먹어요:)

나는 작지만 가볍고 푹신한 "플로터" 카테고리의 matzoh 공에 속합니다. 그리고 제 사람은 채식주의자입니다. 아마도 일종의 이단일 것입니다. 90대 이모도 먹을 거에요. 그녀조차도 그들이 전통적이지는 않지만 "바위처럼 무겁지" 않다고 인정합니다. 고구마와 호박으로 만든 라트케에 사과 소스 및/또는 사워 크림과 견과류를 얹은 것과 같습니다. 전통적이지 않고 전통이 중요할 때 명절 식사로 제공하지 않겠지만 다른 날에는 그녀가 점심으로 5-6라크를 먹는 것을 지켜보십시오. ㅋ ㅋ ㅋ

DH는 기분이 좋아집니다. 박사는 그것이 그의 부비동과 알레르기에 관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저녁은 방울토마토, 올리브유, 마늘, 치킨 소시지를 곁들인 파스타였습니다.

어젯밤의 간단한 저녁 식사 - 붉은 껍질 감자로 요리한 정원의 녹두를 곁들인 구운 립아이 스테이크. 스테이크에 좋은 블루 치즈 조각. 모든 것을 씻어낼 메를로 한 병.

나에게는 신혼 때 냄비 구이로 남편에게 깊은 인상을 주려고 했던 좋은 친구가 있었습니다. 그는 그것이 좋았지 만 만큼 좋지는 않다고 말했습니다. 알 잖아. 그녀는 계속 노력했고 그는 계속 그녀의 노력을 폄하했습니다. 어느 날 오후 그녀의 MIL이 방문하여 레시피를 간청했습니다. MIL은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그리고 로스트를 만들어 오븐에 넣었습니다. 완성되기 약 1시간 전에 야채를 추가하면 모든 준비가 완료됩니다. 그래서 그녀는 했다. 남자에게 봉사했다. 같은 오래된 비판을 들었습니다. 그의 어머니가 그것을 만들었다고 기쁜 마음으로 그에게 말했다. 다시는 그것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우리는 이것이 단지 헛소리라고 생각했습니다. 우리가 그녀의 집에 전화를 걸어 그가 대답할 때, 우리는 그에게 저녁 식사가 무엇인지 물었습니다. 우리는 단지 그런 의미입니다.

뉴질랜드산 램 찹이 2개 조금 남아서 양고기와 코코넛 카레를 같이 시켰습니다. 깍둑썰기한 양고기와 양파, 마늘, 샐러리 조금으로 시작해서 조금 질릴 것 같아서 마지막에 너무 큼직큼직하게 썬 당근과 완두콩, 카레 양념, 무가당 코코넛 밀크. 바스마티 쌀 위에 서빙됩니다. 승자였습니다.. 믿기지 않을 정도로 속이 쓰렸지만 그럴만한 가치가 있었습니다!! 거의 댓글이 없는 씨가 맛있다고 하더군요.

올해는 단 한 그루의 호박도 심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내 가지는 단순히 사라졌습니다. 나는 너무 많은 녹색 콩을 얻고 있고 그들을 산세 시작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그냥 통조림으로 특별히 좋아하지 마십시오.

오늘 밤 참치 캐서롤, 특별히 미식가는 없습니다. DH는 그것을 원했다. * 어깨를 으쓱합니다* 남은 잡곡과 구운 야채를 먹겠습니다.

오늘은 일을 쉬고 있어서 압력솥을 사용하여 미리 요리를 하고 있습니다. 첫 번째 항목은 6파운드의 네이비와 핀토 빈, 햄 조각, 마늘, 소금, 후추입니다. 이것들은 내가 빠른 식사가 필요한 날에 사용하기 위해 냉동실 가방에 넣을 것입니다.

나는 또한 액체 연기, 마늘, 소금, 후추 및 소량의 바베큐 소스와 함께 8파운드의 돼지 엉덩이를 압력 요리할 것입니다. 이것은 미래의 바베큐 샌드위치 등을 위해 Vac/Seal 백에서 당겨서 얼릴 것입니다.

오늘 저녁 저녁 정원에서 가져온 신선한 토마토를 사용한 베이컨과 토마토 샌드위치.

돼지고기 칠리를 먹으러 슬로우 쿠커가 있습니다. 콩이 젖어 있습니다. 볶은 토마토 소스와 함께 몇 시간 안에 넣고 스토브 위에 올려 놓으면 완성됩니다. 아빠를 위해 대부분 얼려둘게요.

날씨가 썩을 것 같아서 오늘 다시 하기로 했어요. 이른 아침 자원 봉사 식품 식료품 저장실 운영을 마치고 국제 시장에 들렀습니다. 2달러에 옥수수 24알을 집어서 크림 옥수수 캔으로 갈 예정입니다. 또한 통조림 콩을 다시 채워서 지금 빨리 담글 필요가 있습니다.

1# 아들(1파운드 무게와 막내)이 Land Cruiser 문제 해결을 돕기 위해 오고 있습니다. #1 아들은 산악 캠핑 주간에서 #1 GS와 함께 "돌아올 수 있습니다". DD와 승무원은 어딘가에 있습니다. . 가능하지만 불확실한 저녁 식사 수를 고려하고 이 통조림 프로젝트를 시작했기 때문에 피자를 선택했습니다.

이 메시지는 2014년 7월 23일 오후 11:47에 수정되었습니다.

아보카도, 죽은 태아, 타불리, 구운 양파, 가지가 포함된 어젯밤 샐러드 사진을 공유합니다. 옥수수는 껍질을 벗겼지만 그게 다야. 내일 확실히 크림 옥수수를 처리할 것입니다. 대신 콩 두 개를 넣을 수 있기로 결정했습니다. 여전히 두 번째 로드를 진행 중입니다. 고통스럽긴 하지만 4달러 미만에 유리병 대 플라스틱 안감 깡통에 담긴 14쿼트의 무염 콩은 나에게 가치가 있습니다.

잉여 가지 가지로 무엇을 할 수 있습니까? 여름 내내 내리는 비가 내 가지를 최고 생산자로 만들었습니다. 시장에서 팔기에는 충분하지 않지만 상상할 수 있는 것보다 훨씬 더 많이 요리할 수 있습니다.

카포나타와 바바 가누쉬 모두 훌륭합니다! 즉석 에피타이저로 꺼내기 좋습니다. 저도 수욕으로 카포나타를 가공하지만 제가 아는 합법적인 보존법이 없기 때문에 냉장고에 보관하고 있습니다. 카포나타의 식초와 설탕은 다른 많은 수조 맛과 비슷하지만 선반에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다고 말하지는 않겠습니다.

조이, 나는 가지를 썰어서 쟁반에 올려놓고 올리브유를 바르고 부분적으로 굽는다. 그런 다음 트레이를 냉동실에 넣고 모든 것이 단단해지면 원을 선택하고 층을 분리하는 왁스 종이와 함께 Ziploc 백에 넣습니다. 나는 그것을 냉동실에 보관하고 가지 파마산 치즈와 무사카 - 또는 다른 무엇이든 좋습니다.

내 matzoh 볼도 매우 가볍고 푹신합니다. Meezersfive, 나는 당신의 냄비 로스트 이야기를 좋아합니다! 그 사람을 올바르게 봉사합니다.

우리가 오늘 해변에 갔다가 바닷가 식당에 랍스터를 먹으러 갔다는 사실을 잊어버렸습니다. 명백하게 지금 그들의 진짜 과잉이 있고 파운드 대 파운드와 1/4 랍스터 저녁 식사는 $14.95이었다. 냠!

그 바닷가재를 먹기 위해 해변에 더 가까웠으면 좋겠어요!

정전이 되어 아빠를 위해 만들어 드린 고추를 조금 먹었습니다. (45분 정도 기다렸다가 발전기를 켰다. 너무 배고파서 기다리기 힘들었다. ㅋㅋ) 아니면 아빠를 위해 만든 고추장 맛을 봤다고 할 수 있겠네요. 그것의 좋은.

옥수수에 1다스? 나는 부러워하는 녹색입니다. 우리 FM은 5달러를 원합니다.

여기 옥수수는 $1에 3입니다. 올해는 농산물이 싸고 풍성하다!!1 역시 좋다. 블루베리는 여기에서 저렴합니다. 쿼트 사이즈는 $5.00에 2개입니다. 딸기는 더 저렴합니다.

Edens는 옥수수에 대해 가장 좋은 거래를 하는 것 같습니다, Terry. 그녀의 게시물은 저에게 옥수수 캔에 영감을 주었습니다. 국제 시장 컬링은 하루에 여러 번 생산합니다. 어떤 귀는 완벽하지만 호기심 많은 고객들이 반쯤 외면하고 완전히 채워지지 않은 귀도 있습니다. 야채는 콜라드에 사용되는 것과 같은 큰 가방에 들어 있습니다. 귀를 고르고 고를 수는 없습니다. 중국 오크라(큰 호박처럼 보임), 일본 및 이탈리아 가지, 피클 케익 등의 가방이 있었습니다. 각 가방은 3달러 미만이었습니다. 나는 고추가 종종 메들리로 포장되기 때문에 테이블 위에 있을 때를 좋아합니다.

로렐, 그녀가 그랬어. 그리고 내가 올해 말에 내가 데리러 갈 수 있도록 그녀에게 껍질을 벗기고, 크림을 바르고, 얼리라고 달콤하게 말할 수 있다면 그렇게 할 것입니다. 아아, 나는 레버리지가 없습니다. 그녀를 유혹하기 위해 더 이상 귀여운 손자를 만들 수 없습니다 :-)

죄송합니다. Terry, 냉동실 공간이 부족합니다. 냉동을 선호하지만 공간 문제로 인해 9파인트를 통조림으로 만들었습니다.
왜 나는 항상 봄에 프로그램을 받기보다 한여름에 냉동실을 청소해야한다고 생각합니까?

Terry & Eden이 관련이 있다는 뜻인가요?

여름에 냉동실 청소를 하면 딱 좋을 것 같아요. 작년부터 정성을 다해 볶다가 이제 마지막 남은 볶은 토마토 소스를 조심히 사용하고 있습니다. 내가 완전히 나가기 전에 새로운 작물이 들어갈 것인지 확인하기 위해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제 한 파인트만 남았습니다(오늘 저녁에 한 파인트를 사용한 후).

녹두를 다 버렸네요. 그것들은 지금 버킷 로드로 오고 있습니다!

그들이야, 탐. 당신은 근면의 공통점으로 말할 수 없습니까?

Terry, Edens가 당신을 위해 그것을 해준다면 그것은 무조건적인 사랑이라고 확실히 말할 것입니다. 옥수수 통조림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준비하는 데 시간이 오래 걸리고 처리하는 데도 똑같이 오래 걸립니다. 통조림에 13파인트가 있습니다. 오이가 가득 찬 서랍으로 뭔가를 해야 하는데 시작하면 바로 그날입니다.

Tammy, 불행히도 차고와 Kansas에서 내 깊은 동결은 그곳에서 뜨겁습니다! 그래서 날씨가 쌀쌀해질 때까지 끙끙 앓는다.
Laurel, 저는 제 MIL 캔 옥수수(물론 7월의 가장 더운 기간 동안)를 도왔습니다. 예를 들어 6개 또는 7개 통조림이 가득 차 있고 에어컨은 없습니다. 이제 에어컨이 완비된 주방에서 일하기 쉬운 것 같고 DH가 큰 도움이 되었다는 것을 인정해야 합니다!
오늘 저녁 식사는 아마도 지난 밤의 아기 등갈비와 선택할 수 있는 다양한 신선한 채소 위에 남을 것입니다.

예. 그들은 또한 같은 시간에 같은 장소를 여행합니다. :-)

지난 며칠 동안 여기에서 더웠지만 오늘 KC는 좋습니다.

여기 옥수수는 6개에 1달러이고 맛있습니다.

정원의 현명하게 진행되지 않습니다. DH는 수박 중 하나가 익었는지 확인하기 위해 밖으로 나갔습니다. 우리는 매일 몇 개의 토마토를 얻고 있습니다. 나는 가을 작물을 심기 위해 밖에 나와야 하고 그 대신에 퇴직 계좌에서 갑자기 많은 0이 손실된 이유를 묻는 전화를 걸었습니다. 지난 달에 두 번 실행한 계산 오류에 대한 것입니다.

어렸을 때 멜론이나 호박이 흐릿하고 녹색이며 타원형인 것을 아는 사람이 있습니까?

내가 벌에 대한 대식가, 나는 딜 피클 렐리시를 만들고 만들 수 있습니다. 이제 뚜껑이 밀봉됩니다. 한편, "크림" 옥수수는 전혀 크림처럼 보이지 않습니다. 불꽃이 날 때까지 그 속대를 긁어 냈지만 일반 통조림 옥수수처럼 보입니다. 나는 훨씬 더 긴 처리 시간이 전분을 분해하고 크림처럼 만들 것이라고 생각했지만 nooo. 글쎄, 그것은 좋아 보이고 내가 사용하기에 괜찮을 것입니다. 모든 의견이나 조언을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Edens. 현재 Blue Book의 레시피를 사용했습니다. 따라서 이 주제에 대해서는 저녁 식사에 대한 주제에서 벗어나 MIL로 통조림을 만들 때 하나의 통조림을 사용했습니까? 아니면 여러 개 사용했습니까? 어떻게 하루에 그 많은 로드를 할 수 있습니까?

나는 어제 시장에서 새우에 1파운드의 큰 머리를 얻었고 이것과 비슷한 세비체를 만들 것입니다 http://allrecipes.com/recipe/shrimp-salsa/ 나는 많은 아보카도 덩어리와 우리의 약간 뜨겁고 절인 레몬으로 그것을 만듭니다. 고추도. 거기에 특제 올리브 오일과 구운 마늘에 담근 구운 Whole Foods 바게트, 그리고 결정적인 냄새 나는 치즈(아마도 고르곤졸라) 덩어리는 우리를 미소 짓게 만들 것입니다. 아니면 와인이 될 수도 있습니다.

오늘 오후에 딜리빈을 만들었는데 바람이 적당히 불어 에어컨이 필요없었어요. 나는 벌을 탐하는 사람이 아니므로 우리는 햄버거를 먹으러 갑니다. 옥수수가 신선하고 합리적인 동안 옥수수 맛을 내는 DSM의 레시피를 파헤쳐야 합니다.

나는 내 DSM과 그녀의 DS가 여름 더위에 나무 스토브 위에서 통조림을 만들었던 것을 기억합니다. 그 부엌은 사우나보다 더 뜨거웠습니다. 식탁 위 접시에 담긴 버터는 그저 웅덩이일 뿐이었다. 우리 아이들은 그들이 우리를 일하게하지 않도록 멀리 떨어져 있어야한다는 것을 충분히 알고 있었기 때문에 우리는 열매를 따겠다고 제안했습니다.

잘. 나는 내 우디/실린 그린 빈이 엄마를 위해 얻은 블루 제이 가보 부시 콩임을 확인했습니다. 올해는 심지 않을 예정이었지만 구입한 다른 유형을 찾을 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사라질 때까지 모두 수프에 들어갈 것입니다.

나는 모든 통조림이 진행되는 것에 경외감을 느낍니다! 현대 부엌의 AC에서도.

파는 사람, 내가 당신의 만두를 만들었습니다. 그들은 아름다워 보이지만 거칠고 푹신하지 않았습니다. 반죽을 과도하게 섞어야 할 것 같아요. 그런 간단한 요리법을 망쳐 놓는 것은 나에게 맡기십시오. 다음에 닭볶음탕 할 때 다시 해봐야겠어요.

나는 오늘 멕시코에서 온 SIL이 집 손님인 친구와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그녀는 그들이 얼마나 훌륭한 요리사인지 극찬했습니다. 그녀는 그들의 말 중 하나가 "부드러운 손을 사용하라"고 말했다. 딱딱한 만두를 만들고 나서 그 말을 듣고 싶었다.

Laurel, 나는 더 크림 같은 통조림 옥수수에 대한 답이 전체 커널이 아닌 일부를 자르고 나머지를 전체 커널로 긁는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http://chickensintheroad.com/farm-bell-recipes/cream-style-corn-to-can-or-freeze/
예, MIL은 종종 두 개의 통조림을 사용했습니다. 나는 우리가 뒤뜰의 건초 선반에 큰 옥수수 더미를 껍질을 벗기고 파리가 나쁘지 않은 집으로 이사했던 것을 기억합니다!
그것은 오늘날 통조림 및 냉동 정원 농산물을 더 시원하고 가끔 성가신 파리에서만 작업할 수 있는 훨씬 쉽게 보이게 만듭니다.
펜, 이 스레드는 만두에 대해 배고프게 만들었고, 이번 주 첫 주에 일부를 고쳐야 할 것입니다.

지난번 토론회에서 제가 만드는 만두가 파는 만두와 같다는 것을 알게 되었는데, 버터를 녹인 약간의 버터와 허브나 치즈를 추가합니다. 반죽을 간신히 섞고 너무 많이 익히거나 딱딱해지지 마십시오. 나는 안먹지만 다른 사람들은 많이 좋아한다. 특히 야채 수프의 체다와 허브 만두.

나는 어젯밤에 바베큐를 했다. 구운 돼지 갈비와 으깬 감자(정원에서 수확한 Yukon Gold 감자를 올리브 오일로 구운 후 신선한 정원 골파, 로즈마리, 타임, 세이지로 맛을 낸 요리 - 위에 소금, 후추, 약간의 사워 크림을 얹은 요리). 나머지 식사는 하얀 프렌치 가든 비트와 수제 미라클 휩 / 피쉬 소스 / 레몬 주스 드레싱을 곁들인 양상추 샐러드였습니다. 올리브 오일을 곁들인 사워도우 마늘/양파 빵. 좋은!


슈말찌 양배추를 곁들인 로스트 치킨

New Yorker의 떠돌이 음식 특파원이자 만능의 매력적인 사람인 Helen Rosner가 몇 주말 전에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평소 야채가 없다고 게시했을 때 나는 내 인생에 새로운 로스트 치킨이 필요하다는 것을 몰랐습니다. 그녀가 대신 양배추를 사용하도록 그녀의 로스트 치킨 아래에 넣어. 그러나 바로 다음 날 저녁, 나도 그랬고, 그 이후로 두 번 더 있었고, 이번 주 전에 한 번 더 있을 수 있으며, 나는 외롭지 않을 것이라는 직감이 있습니다. Rosner는 내가 여전히 내 아이들에게 일상적으로 인용하는 에세이로 James Beard 상을 받았습니다(“그러나 치킨 텐더에는 떼루아가 없습니다!” 우리는 그들이 좋아하지 않는 반대편 땅에 살고 있기 때문에—하지만—하지만 그것은 완전히 다른 블로그 항목) 저를 매우 기쁘게 하기 때문입니다. 1년 전 그녀는 가장 바삭한 닭 껍질을 얻기 위해 헤어드라이어를 사용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말하면서 인터넷을 거의 깨뜨릴 뻔했습니다. 내가 말하는 것은 Rosner가 치킨에 대해 이야기할 때 내가 관심을 가질 만한 이유를 찾을 수 있다는 것뿐입니다.


보세요, 저는 양배추를 정말 좋아해요. 나는 어렸을 때 그것을 가지고 괴로워 한 적이 없었기 때문에 그것을 선택하는 사람의 포기와 함께 그것을 사랑합니다. 나는 그것을 샐러드에 좋아한다. 나는 절인 것을 좋아한다. 나는 그것을 볶은 것을 좋아합니다. 하지만 당신이 내가 아니더라도, 당신이 양배추를 꺼린다 해도, 짭짤한 버터 치킨에 천천히 익힌 양배추는 가장자리가 까맣게 타서 전체적으로 카라멜화 될 때까지 천천히 요리되는 것을 발견 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 저녁 식사에서 누구를 놓고 싸우는 이유 감자 이후로 로스트 치킨과 함께 먹기에 가장 좋은 양배추(!)를 얻었습니다.

이 레시피에는 5가지 재료가 포함되어 있으며 2가지 재료는 소금과 후추입니다. 나머지 "닭고기, 양배추, 버터"는 많은 식료품점에 재고가 부족할 수 있고 예산이 삭감되거나 늘어날 수 있는 이 시기에 만들어집니다. 우리는 더 적은 양으로 더 적은 일을 하는 방법을 알아 내려고 노력합니다. , 깊이 아늑하고 보람 있는 식사를 갈망하면서. 나는 이것을 지명한다.

이전에

슈말치 양배추를 곁들인 로스트 치킨

  • 서빙: 4
  • 시간: 1 시간
  • 원천: 영감을 받은 헬렌 로스너
  • 큰 머리 1개(2 1/2파운드) 녹색 양배추
  • 모든 종류의 기름 튀김
  • 코셔 소금
  • 갓 갈은 후추
  • 닭고기 1개(여기에는 3파운드가 표시됨)
  • 녹인 무염 버터 4큰술
  • 원하는 경우 서빙용 레몬(저희는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오븐을 화씨 450도로 가열하십시오. 양배추를 반으로 자르고 각 반을 1-1.5인치 두께의 판으로 자릅니다. 12인치 오븐용 프라이팬* 또는 이에 상응하는 로스팅 팬의 바닥을 기름으로 아주 얇게 코팅하여 주스가 흘러내리기 전에 양배추가 들러붙지 않도록 합니다. 팬에 양배추 조각을 모자이크를 하는 것처럼 배열하고 필요한 만큼 잘라서 단단히 고정합니다. 양배추에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합니다. 닭고기를 가볍게 두드려 말리고 버터 1테이블스푼으로 문지르거나 솔질하십시오. 닭고기 전체에 소금과 후추를 넉넉하게 뿌려주세요(저는 3파운드짜리 새에 다이아몬드 코셔 소금 한 스푼을 사용하고 다른 브랜드의 절반을 사용합니다). 닭 가슴살을 배추 위에 뒤집어 놓고 45~60분 동안 굽고 새와 배추 주위에 버터를 몇 번 뿌립니다. 닭 가슴살의 가장 두꺼운 부분에 삽입한 온도계가 155도, 허벅지의 경우 165도를 가리킬 때 닭이 된 것입니다. 닭고기가 훨씬 더 크고 맛이 너무 어두워지면 열을 425도로 낮추십시오.

닭고기를 양배추에서 들어 올려 접시(또는 따뜻하게 데운 트레이)에 올려 놓습니다. 양배추의 각 부분을 팬에서 조심스럽게 뒤집어서 다시 제자리에 놓고 가장자리가 매우 짙은 갈색이 될 때까지 팬을 450도에서 5-10분 동안 오븐에 되돌립니다. 필요한 경우 더 많은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합니다.


토마토 국물에 뇨키

1월 푸드— 당근 스틱, 스프, 콩류 등 의심되는 것들만 하면 3주차인데 벌써 — 뇨끼, 두툼한 만두 파스타가 질린다는 걸 깨달았다. 감자로 만든, 거의 자르지 않습니다. 사실 파티에 초대도 안 하고 땀 흘리는 사이에 설 자리도 없이 흥겹고 팽팽한 에어로빅도 하고 뇌가 그냥 지나쳤을지도 몰라요. 8221에서 Richard Simmons 비디오, 1982년경. 이러한 일들이 발생합니다.


그러나 케일-사과-생강 스무디인 뇨키는 그렇지 않습니다. 그러나 Smitten Kitchen Cookbook의 이 요리는 가볍고 포만감이 있으면서도 가장 추운 날을 위해 충분히 따뜻하기 때문에 한 달 간의 휴가 대식가 후에 만드는 가장 좋아하는 것 중 하나입니다. 뇨키의 문제는 뇨끼가 몸에 좋지 않다는 평판에 너무 시달려서 당신이 그것을 먹으면 동맥/둘레/비율 감각이 이미 파멸되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는 것입니다. 블루치즈를 국자에 올려주세요.? 그리고 실제로 대부분의 레스토랑에서는 버터, 크림, 치즈 및 트러플과 같은 기타 풍부한 재료와 함께 제공하며 아마도 버터가 더 많을 것입니다. 나는 그런 준비가 완벽한 뇨키의 중심에 있는 진미를 망친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이 뇨끼는 깃털처럼 가볍고 만두와 같으며 강렬한 맛을 낸 육수 웅덩이에서 가장 잘 평가됩니다. 그것은 사실입니다. 나는 뇨키와 빨간 소스의 이탈리아 고전을 마초 볼 수프의 리프로 바꿨고 조금도 미안하지 않습니다.


물론 세 번째 단락이 될 때까지 집에서 깃털처럼 가벼운 수제 뇨끼를 만드는 것이 가능하고 그만한 가치가 있다고 주장하는 것은 납을 묻히는 것과 비슷하지만 저는 그렇다고 주장합니다. 나는 뇨끼가 선의의 그러나 궁극의 궁극의 레시피로 집에서 만들기가 불필요하게 위협적으로 만들어진 그런 요리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초기 시도에서 저 역시 감자 라이저나 식품 분쇄기, 뇨키 롤링 보드가 없으면 귀찮게 해서는 안 된다는 생각에 당황했습니다. 그렇게 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납이 함유된 끈적끈적한 파스타 덩어리에 시달리고 있었습니다. 통해 요리. 그러나 한 번 제대로 이해하고 나면 그것이 얼마나 쉬운 일인지 깨달았고, 나인 나는 즉시 세상에 알려야 했습니다. 저는 아래에서 이 중 어느 것도 필요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감자를 구워서 사용할 준비가 되면 뇨키는 쉽게 한데 모아 먹을 수 있는 종류의 요리라고 주장할 것입니다. 오늘 저녁 저녁. 감히 이것이 당신이 계획한 주스 정화의 다섯 번째 병을 능가하지 못한다고 주장할 수 있습니다.

예약 투어, 2부 2012년 말 The Smitten Kitchen Book Tour가 워싱턴에서 휴스턴, 로스앤젤레스, 밴쿠버, 시카고, 토론토, 보스턴까지 진행되었을 때 소외감을 느꼈습니까? 말했니? 우리가 듣고 있었고, 가장 빠른 간격으로 결정했기 때문에 그곳으로 돌아가서 일을 바로잡는 것이 재미있을 것이라고 결정했습니다. 2월 중순에서 3월 중순 사이에 진행되는 이 두 번째 투어에는 의도치 않게 간과된 8개의 도시가 포함되며, 처음으로 여러분을 놓쳤다면 여러분의 도시도 그 중 하나였으면 합니다. 나는 우리가 마침내 어울리기를 바랍니다. [The Smitten Kitchen Book Tour 2부]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는 우리에게 여전히 멋진 도시가 부족하다는 것을 깨닫고 매우 진지하게 카리브해, 파리, 모로코 또는 하와이와 같이 멀리 떨어진 항구에 거주하는 사람들에게 추가 정차를 위해 강력하고 시끄럽게 로비를 하도록 격려하십시오. 을위한 . 에헴, 우리를.

1년 전… 조금 있다!

생산량: 육수 2 1/2 ~ 3컵 및 뇨키 85 ~ 100개, 4인분

토마토 국물
올리브 오일 2테이블스푼(30ml)
다진 중간 크기 당근 1개
다진 중간 줄기 셀러리 1개
다진 작은 노란 양파 1개
껍질을 벗기고 으깬 마늘 3쪽
화이트 와인 1/2컵(120ml)
795g(28온스) 통조림 또는 다진 토마토 주스
작은 소수의 신선한 바질 잎과 장식용 추가
닭고기 또는 야채 육수 2컵(475ml)
취향에 따라 소금과 갓 갈은 후추

뇨끼
2파운드(905g) 러셋 감자(3~4개)
큰 달걀 1개, 가볍게 치다
식탁용 소금 1작은술
1 1/4 ~ 1 1/2컵(156 ~ 190g) 다용도 밀가루와 표면 먼지 제거용 더하기

끝내기 위해
신선한 리코타나 파마산 치즈, 취향에 따라 바질 잎 조각 추가(선택 사항)

감자 굽기: 오븐을 400도로 예열합니다. 감자를 얇은 칼로 쉽게 뚫을 때까지 크기에 따라 45분에서 1시간 동안 굽습니다. 그 동안 토마토 국물을 준비하십시오.

토마토 국물 만들기: 무거운 냄비에 기름을 중불로 가열합니다. 끓어오르면 당근, 샐러리, 양파를 넣고 함께 5분간 끓이다가 갈색이 나기 시작하면 중불로 줄인다. 마늘을 넣고 1분간 더 끓인다. 와인을 붓고 팬 바닥에 붙어 있는 갈색 조각을 긁어낸 다음 와인이 반으로 줄어들 때까지 몇 분 동안 요리합니다. 토마토와 바질, 육수가 통이면 숟가락으로 살짝 으깬 후 토마토 국물이 약간 걸쭉해질 때까지 약 45분간 끓입니다. 가는 소쿠리에 야채를 걸러내고 국물에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합니다. 필요할 때까지 따로 보관하십시오.

뇨키 만들기: 구운 감자는 10분 정도 식힌 후 칼이나 필러로 껍질을 벗겨주세요. 감자 라이서에 감자를 통과시키거나 강판의 큰 구멍에 강판을 뿌립니다. 약 10분 정도 미지근한 온도로 식힙니다. 계란과 소금을 넣고 섞어주세요. 박력분 1/2컵을 넣고 섞어주세요. 다음 1/2 컵 밀가루를 넣고 다시 섞습니다. 밀가루 1/4컵을 넣고 손에 잘 달라붙지 않는 반죽이 될 정도인지 확인합니다. 그렇지 않다면 마지막 밀가루 1/4컵을 한 번에 1테이블스푼씩 반죽이 부드러우면서도 약간 끈적거리고 로프에 감길 만큼 모양을 유지할 수 있을 때까지 추가합니다. 반죽을 카운터에서 1분 동안 가볍게 가볍게 치십시오.

반죽을 4등분합니다. 각 조각을 약 3/4인치 두께의 긴 로프로 굴립니다. 각 로프를 3/4인치 길이로 자릅니다. 이 때 밀가루를 뿌린 포크나 뇨키판을 사용하여 각 조각에 전통적인 능선을 줄 수 있지만 전혀 신경 쓰지 않습니다. (마루는 소스가 잘 달라붙는 데 도움이 된다고 되어 있지만 여기서는 그냥 국물에 떠서 문제가 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뇨키를 양피지를 깐 쟁반에 놓습니다.

[미리 하세요: 나중을 위해 뇨키를 얼리고 싶다면 이 트레이에서 하세요. 일단 얼면 필요할 때까지 냉동실 백에 넣으십시오. 요리하기 전에 해동할 필요가 없습니다. 1~2분이면 됩니다.]

뇨키 요리: 끓는 소금물이 담긴 냄비에 뇨키를 한 번에 1/4씩 넣습니다. 뇨키가 떠오를 때까지 요리하고 — 약 2분 — 물기를 뺍니다.

접시를 조립하십시오: 그 동안 국물을 다시 끓입니다. 물기를 뺀 뇨키를 넣고 다시 데워주세요. 원하는 경우 바질 잎 몇 조각 및/또는 신선한 리코토 한 덩어리 또는 파마산 치즈 조각으로 장식한 뇨키와 국물을 함께 제공합니다.


2010년 10월 27일 수요일

미니 무스 벨베타 치즈 소스

전자레인지를 이용해서 만들었어요.
사용할 크림 치즈 소스
신선한 요리 야채를 담그기.
조금 짠 것 같지만
그리고 그것을 탈염하는 방법을 생각하고 있습니다.

재료:
무염 버터 1큰술
다목적 밀가루 1큰술
미니무스 크리머 1테이블스푼
1 컵 Velveeta 치즈 제품, 큐브
마르살라 와인 2큰술

지도:
유리그릇에 버터를 넣고
그리고 전자레인지에 녹인다.
높은 설정에서 약 30초.
밀가루를 넣고 저어 루를 만듭니다.
미니무 크리머를 넣고 저어주세요.
Velveeta 치즈에 넣고
버터 루로 코팅되도록 저어줍니다.
전자레인지에 1분,
저어 전자레인지에 1분 더.
마르살라 와인을 넣고 잘 저어주고
서빙 직전에 전자레인지 30초.

루드 신선한 겨울 야채

여기 매우 다양한 요리법이 있습니다.
나는 신선한 콜리플라워, 브로콜리를
당근, 양파 그리고 천천히
크림 같은 선량으로 끓입니다.
토마토 또는 치즈 소스를 추가할 수 있습니다.
미네스트로네 수프를 만들기도 합니다.
삶은 닭고기나 소고기를 추가하거나
단백질을 위한 일부 조리된 콩.

재료:
작은 머리 콜리플라워 1개
작은 머리 브로콜리 1개
껍질을 벗기고 얇게 썬 당근 1개
껍질을 벗기고 얇게 썬 양파 1개
야채를 덮을 물
맛에 소금

지도:
냄비에 물을 충분히 채우고
그래서 야채가 잠길 것입니다.
물을 끓입니다.
콜리플라워, 브로콜리, 당근을 놓습니다.
그리고 양파를 넣고 끓입니다.
불을 끄고 냄비를 덮는다.
40분간 두었다가 물기를 빼주세요.
이때 야채는
모두 부드럽고 토마토를 추가 할 수 있습니다.
또는 치즈 소스와 서빙.

프라이드 치킨용 비스퀵 코팅

이것은 내가 만드는 레시피 중 하나입니다.
바삭한 치킨을 만드는 코팅.

재료:
비스킷 2컵
밀가루 1컵
1/2티스푼 파프리카
1/2티스푼 고춧가루
1/2티스푼 커민

지도:
볼에 밀가루를 담고,
Bisquick과 향신료를 추가하고,
Bisquick와 잘 섞는다.
밀가루에 튀긴 닭고기를 담그고,
그런 다음 계란을 씻은 다음
이 Bisquick 혼합물과 튀김.

통조림 참치 수프

참치 수프를 만드는 좋은 레시피가 있습니다.
추운 겨울날 만들어 먹기 좋습니다.
저는 이 중에 체다 치즈가 좋아요.

재료:
물기를 뺀 참치 통조림 2(5온스)
버터 1큰술
다진 양파 1/2컵
1/4 컵 다진 녹색 피망
밀가루 3큰술
소금 1/2작은술
우유 3컵
강판 체다 치즈 1컵
대시 카이엔 페퍼
2작은술 깍둑썰기한 볶은 고추
셰리 1~2큰술, 선택사항

지도:
중간 냄비에 버터를 녹입니다.
양파와 청양고추를 넣고
부드러워지지만 갈색이 되지 않을 때까지 볶습니다.
밀가루와 소금을 섞는다.
점차적으로 우유를 저어줍니다.
슈레드 치즈와 카이엔을 넣습니다.
혼합물이 될 때까지 쿡, 저어
두꺼워지고 치즈가 녹습니다.
stir in tuna, peppers, and sherry.

Batter Fried Apple Wedges

Use baking apples for this recipe,
Granny Smith's are good and firm.
Serve with a creamy dipping sauce.
I like to use poppyseed dressing.

재료:
2 apples
2 cups pancake batter
튀김 기름
dipping sauce

지도:
Peel apples and cut in wedges around the core.
Preheat oil for deep frying.
Prepare pancake mix batter.
Dip apple wedges into batter and fry.
Serve with dipping sauce.

Capers and Mustard Dressing

This recipe makes about 2/3 cup
of a good tasting dressing to use
on a green garden salad, on chicken,
cooked ham or a shrimp salad.
I like this on an artichoke salad.

재료:
1/2 컵 사워 크림
1 tablespoon prepared brown mustard
1/2 teaspoon capers, drained and chopped
레몬즙 2큰술

지도:
In a bowl combine the sour cream
mustard, capers and lemon juice.
Serve or refrigerate.

Chicken Barley Soup

This recipe makes a good tasting soup,
you could substitute cooked turkey.
This is definitly a comfort food!

재료:
2 tsp extra-virgin olive oil
다진 양파 1개
다진 마늘 3쪽
1/2 cup pearled barley
저염 닭고기 육수 6컵
껍질을 벗기고 깍둑썰기한 당근 2개
2 medium parsnips, peeled and diced
2 cups skinless cooked chicken, diced
레몬즙 2작은술
1/4 tsp freshly ground pepper
1/2 tsp salt (optional)

지도:
Heat oil in large soup pot over medium heat.
Add onion and cook stirring, until softened.
Add garlic and cook, stirring, for 30 seconds.
Add barley and stir to coat.
Add broth and bring to a simmer.
Reduce heat to low. Skim off any froth.
Cover and simmer for about 20 minutes.
Add carrots and parsnips.
Cover and simmer until the barley
and vegetables are just tender.
Add turkey and simmer until heated through.
Add lemon juice and pepper.
Taste and add salt, if needed.

Birds Nest Soup Swiftlet Bird Soup

I made this as a copy-cat recipe for
a soup made using the Swift birds nest.
I use gelatin and corn starch to get the
correct texture and add some hard boiled
Bantam eggs to a silky chicken broth.
This is eye apealing and good tasting!

재료:
2 cups chicken stock
1 teaspoon plain gelatin
1/2 teaspoon corn starch
달걀 흰자 2개
2 Bantam eggs, hard boiled
1/2 cup shredded carrot
1 teaspoon confectioners sugar
chives for garnish

지도:
In a soup pot bring chicken stock to a boil.
Add in shredded carrot.
In a bowl combine corn starch, sugar and gelatin
with a little cold water and add to stock.
Reduce heat to a simmer.
Drizzle in egg whites, stirring soup.
Serve with Bantam eggs cut in half
and some green chives on top.

Worcestershire Reduction Sauce

This is a great tasting sauce intensified
by slowly simmering with just a splash of
extra-virgin olive oil and balsamic vinegar.
I use this on steak, pork and seafood.

재료:
1/4 cup Worcestershire Sauce
1 splash of Extra-Virgin Olive Oil
1 dash of Balsamic Vinegar
1 dash of Tomato Ketchup

지도:
Place ingredients in a small sauce pan,
slowly bring to a boil and reduce heat to
simmer for 40 minutes or until thickened.


Where to eat, drink—and yes, spot celebs—during TIFF

Janet Zuccarini is already a well-known fixture of Toronto’s food scene (she owns Trattoria Nervosa and Gusto 101, after all) but her L.A. trattoria, Felix, was granted the title of best new restaurant by Esquire in 2017. So we won’t be surprised if some of La La Land’s finest show up at her newest place, based on reputation alone—as singer Janelle Monáe did last year. Chubby’s menu skews classic Jamaican (oxtail stew, jerk chicken, ackee and saltfish), but a handful of dishes (we’re looking at you, kale and pomegranate salad) veer far from tradition. Rum aficionados will dig the 12-deep list of international rums, but the real star of the drinks menu is the Calabash Bay, a mix of white rum, pineapple juice and coconut milk, served in a hollowed-out pineapple with two straws for sharing. 104 Portland St., 416-792-8105, chubbysjamaican.com .

/>Chubby’s Jamaican Kitchen. Photo by Dave Gillespie

Labora For the fast-and-furious tapas

The Spanish, inventors of tapas, are masters of the quick sip-and-snack, which makes this King West bar and restaurant an ideal destination for a little recharge between screenings. Something from the impressive imported vermouth selection—on ice or splashed with cava or soda—is an excellent starting point, paired with something salty from chef-owner Rob Bragagnolo’s tapas menu: plump boquerones, blistered shishito peppers or mini calamari sandwiches. For a longer stay, a two-person pan of paella mixta is an appropriately Spanish option— along with more wine, more vermouth and more cocktails, of course. 433 King St. W, 416-260-9993, labora.to .

/>A selection of two-bite tapas plates at Labora. Photo by Dave Gillespie

/>The Labora Cola, made with three-ounces of Iris Dorado vermouth, is poured from a soda siphon and garnished with a slice of lemon. Photo by Dave Gillespie.

Aloette For a five-star burger fix

You don’t need to be a movie star to get a table at Alo these days, but it helps. For those without A-list cred, Alo’s walk-in-friendly sibling two floors below, Aloette, is the answer. The food is more casual—polished continental dishes served in a refined diner setting—but it’s no less obsessed-over by chef-owner Patrick Kriss’s kitchen troops. The outstanding Aloette burger, topped with golden-grilled Beaufort cheese, is a mainstay, as is what must surely be the best iceberg wedge salad in town. 163 Spadina Ave., 416-260-3444, aloetterestaurant.com .

/>Aloette’s signature burger. Photo by Dave Gillespie

Coffee Oysters Champagne For the secret speakeasy

There’s more to Coffee Oysters Champagne than coffee, oysters and champagne—but this is TIFF, so we’re mainly concerned about hitting those last two items, and hitting them hard. The splashy King West lounge is all about bubbles and bivalves in the millennial-pink main bar, where even Cristal is served by the glass. Or you can find larger dishes, like grilled octopus and steak tartare at à toi, the restaurant’s moodier secret speakeasy accessed through a hidden entrance in the champagne room. It should prove popular with celebs who want to avoid the prying eyes of paparazzi. 214 King St. W., sipshucksip.com .

/>A bevy of bivalves at COC. Photo by Sarjoun Faour

/>The Smoked Snazzerac is À Toi’s take on a sazerac made with Remy Martin VSOP, Mangalore liqueur and smoked with French Oak. Photo by Sarjoun Faour

Kiin For the royal treatment

For those who want to dine like royalty (including one-time guest Stanley Tucci), chef Nuit Regular’s Adelaide dining room showcases dishes inspired by a type of Thai cuisine historically prepared for the country’s kings and queens. So it shouldn’t come as a surprise when a polished brass bowl of khao yum lands on the table, filled with colourfully dyed mounds of jasmine rice and an entire garden’s worth of herbs, edible flowers and seasonings imported directly from Regular’s homeland. 326 Adelaide St. W., 647-490-5040, kiintoronto.com .

/>Khao yum, originally a southern dish, gets a royal makeover here. Served in a golden bowl, it’s centred around gem-coloured rice pyramids (dyed with beets, turmeric and butterfly pea flowers). Photo by Dave Gillespie

Sara For the (sort of) no-phone policy

For many of its attendees, TIFF is one big 11-day party. That makes this aesthetically optimized King West restaurant a natural destination, because this is party food—grown-up party food. It may seem mildly transgressive to scarf down Wagyu reubens, chorizo dumplings and “french fries”—schmaltz-fried sticks of compressed potato—in such a bright, practically spa-like space. But perhaps this is why guests are invited to stash away their phones in specially designed tabletop cubbyholes: all the better to suppress visual evidence of such gleeful gluttony. 98 Portland St., 416-985-5721, sara.restaurant .

/>Sara’s “french fries.” Photo by Dave Gillespie

/>Inside Sara’s spa-like dining room. Photo by Dave Gillespie

Mother Tongue For sensational late-night snacks

Post-show dinner or drinks? When the answer is both, this hopping two-level hideaway at the back of the Templar Hotel is just the ticket. The lower level is home to a 44-seat bar and lounge, with signature cocktails named for Toronto nightspots of yore. Upstairs, there’s another bar with its own cocktail list, and a 46-seat dining room where chef Francis Bermejo explores Filipino cuisine and amplifies its Spanish and Asian notes. The soy-and-sesame-braised Korean beef ribs are a standout, but for late-night snacking, there may be no better finger food in all of the TIFF corridor than Bermejo’s Guangzhou chicken wings, rubbed with spices and drizzled with honey and Thai chili to sticky, spicy gloriousness. 348 Adelaide St. W., 647-243-5858, mothertongue.ca.

/>Mother Tongue’s moody lounge.

Baro For a rooftop patio party

It’s always a party at Baro, Steve Gonzalez’s clubby Latin American restaurant on King West, especially at Pablo’s Snack House, the second-floor lounge with cushy couches and mood lighting. Here, guests can enjoy a slightly more private space in which to indulge in the “Eat Like Jefe!” menu, a bunch of sharable plates, including Gonzalez’s OG Duck Chaufa, fancy fried rice dotted with duck confit. (For those without the deep pockets of past guests like Salma Hayek, Pablo’s Fiesta Hour goes down every day between 5 and 8 p.m., with a menu of $5 drinks and snacks.) Then it’s up to the covered rooftop patio to keep the festive momentum going with pitchers of sangria, rain or shine. 485 King St. W., 416-363-8388, barotoronto.com .

/>Baro’s covered rooftop patio. Photo by Dave Gillespie

Momofuku Kōjin For some sizzle with your steak

Jake Gyllenhaal, Al Pacino, Felicity Jones and Liam Neeson have been spotted casually slurping ramen at the ground-floor Noodle Bar during TIFFs past. But the biggest draw these days is the upstairs Kojin, a happy marriage of Ontario-raised meat and produce and South American culinary technique—not to mention some knockout cocktails, like the tequila-powered Smoke and Mirrors—all fuelled by a sizzling wood-burning grill. 190 University Avenue, 647-253-6225, kojin.momofuku.com .

/>The Smoke and Mirrors cocktail at Kojin. Photo by Michael Graydon and Nikole Herriott

/>Kojin’s red-lit dining room. Photo by Michael Graydon and Nikole Herriott

Lavelle For literal and figurative star-gazing

Nothing says extravagance and exclusivity like a rooftop bar with a gosh darn swimming pool as its centrepiece. And even if a guest doesn’t have the required pass to take a dip, they can still take in sweeping 360-degree views of the city from its perch 16 storeys above King West, while munching on fancy finger food like truffle fries, maki rolls and lobster tacos topped with caviar. The Chez Sliders—baby beef burgers dressed with Ontario cheddar and a tangle of caramelized onions—have filled a few famous bellies, including Joseph Gordon-Levitt’s. 627 King St. W., 16th Floor, 647-347-9353, chezlavelle.com .

/>Just one of Lavelle’s rooftop bars. Photo by Caroline Aksich

Ascari King For a sequel that rivals the original

This new west-end spinoff of Leslieville’s Ascari Enoteca specializes in minimalist, seasonal Italian fare: the fewer main ingredients, the better to showcase the quality of the goods. Early stars included a wodge of Wisconsin burrata adorned with spring peas and baby gem lettuce ricotta- and mascarpone-stuffed agnolotti topped with fried zucchini flowers and a pool of polenta sprinkled with milk-braised salt cod, parsley, parm and crispy shallots. One holdover from the east-end original: a tangle of spaghetti carbonara with house-cured guanciale, pecorino, black pepper and a gorgeous golden egg yolk. 620 King St. W., 416-366-3673, ascari.ca .

/>Ascari’s orata crudo. Photo by Renée Suen

/>The Sole Fruttata is made with Rinomato Americano, Tio Pepe Fino sherry, Vecchia Romagna, dry vermouth, house-made plum-cardamom shrub, and walnut and orange bitters. It’s garnished with slices of cardamom plum. Photo by Renée Suen

Bar Buca For snacks between flicks

It’s not impossible to get a table at Buca—Rob Gentile’s O.G. Italian restaurant, known for its duck offal ragu and scissor-cut pizza—but it’s even easier to simply drop by his no-reservations spot across the street. Which makes it perfect for festival-goers to pop in for a quick snack between films. Don’t skip on the gnocco fritto, puffed-up pockets of fried dough, to be cracked open and filled with the spicy ’nduja that comes on the side. And the pizza Pugliese, with its focaccia-ish crust made with Yukon Gold potatoes and topped with things like smoked mozzarella and salumi, is next-level. 75 Portland St., 416-599-2822, buca.ca .

/>Bar Buca’s gnocco fritto are meant to be burst and filled with some of the warm ’nduja served on the side. Photo by Mike Tjioe

General Assembly Pizza For pizza with famous roots

Visiting New Yorkers craving a taste of home may want to hit up this quick-service spot. That’s because the recipes here were developed with help from Anthony Falco, a pizza guru who previously worked at Roberta’s, a Brooklyn pizzeria with a cult following. Chef Cale Elliott-Armstrong pulls out pizzas that are chewy and blistered in all the right places, serving them alongside kegged negronis. We’re partial to the Sergeant Pepe, a white pizza topped with parm, mozzarella and taleggio that adds some extra oomph to the crust. 331 Adelaide St. W., 416-583-5571, gapizza.com .

/>A perfect pre- or post-screening spread at General Assembly. Photo by Dave Gillespie

/>Prosciutto plates and kegged negronis. Photo by Dave Gillespie

Mira For a head-turning dessert

With its discreet entrance down an alleyway lit by lanterns, Mira feels like a secret. Here, chef Janet Hoediono prepares super-trendy Nikkei cuisine, a blend of Japanese and Peruvian influences, which means plenty of fish dishes. (It also means plenty of pisco and chilled sake.) For dessert, there’s El Huevo Malo, the “bad egg,” a gargantuan chocolate globe, cracked open tableside to spill out bread pudding, raspberries, yuzu marmalade, coffee ice cream, chunks of honeycomb and edible flower petals. It’s been ’grammed more times than cutie-pie Finn Wolfhard. 420A Wellington St. W., 647-951-3331, mirarestaurant.com .

/>The show-stopping El Huevo Malo. Photo by Dave Gillespie

Grand Cru Deli For the casual caviar service

Located just across from the Scotiabank Theatre on Richmond Street, this new wine bar that doubles as a deli is a marquee player for pre- or post-screening refreshment. Sommeliers run the show, and the star bite is a muffuletta for two that masterfully layers cold cuts, cheese and giardiniera on a pillowy house-baked sesame focaccia. However, there’s also fancy-schmancy caviar (served with Ruffles). 304 Richmond St. W., 416-551-9221‬, grandcrudeli.com .

/>At Grand Cru, a tin of roe comes with a piping bag of crème fraiche, shallots, diced egg and— a pile of plain Ruffles.

Kōst For bubbly by the glass

It’s pronounced “coast,” and it’s the sleek restobar with a pool on the rooftop of Charles Khabouth’s Bisha Hotel, 44 storeys above the ground. The hotel has seen the likes of Kit Harington, Emma Thompson and Jake Gyllenhaal stay in its suites, and a bunch of other famous faces have been to Kost, including Shaquille O’Neal. The Baja-inspired menu means a lot of avocado (toast, salad) and seafood (oysters, shrimp cocktail, ahi tuna), and the long wine list features a bunch of bubbly by the bottle (up to 800 smackers for a Krug Grand Cuvée Brut) and glass, including a pour of Spanish cava at a slightly more reasonable $14. 80 Blue Jays Way, 44th Floor, 437-800-5938, kosttoronto.com .

/>Kost’s top-floor dining room at the Bisha Hotel. Photo courtesy of Kost

Montecito For celeb-approved taters

Film producer Ivan Reitman’s Entertainment District restaurant is never not a TIFF hot spot. His California-by-way-of-Canada kitchen is steps away from the Lightbox and has hosted Armie Hammer, Gabrielle Union and Margot Robbie over the years. Canadian ingredients are always given top billing on the seasonal menu of good-for-you comfort food classics, including all kinds of veggies and proteins sourced from local farms and suppliers. And if the kitchen’s signature smashed, fried and pecorino-sprinkled potatoes are as good as Sandra Bullock thinks they are (she ordered two helpings of the taters in 2015), you’re going to want to tack those onto your bill. 299 Adelaide St. W., 416-599-0299, montecitorestaurant.ca .

/>Montecito’s dining room is typically Ground Zero for celebs during TIFF. Photo by Dave Gillespie

Jacobs and Co. For an evening of total indulgence

Instead of celebs, the gawking here is mostly at the exquisite cuts of beef in various stages of dry-aging at the cheddar popovers, each the size of a floodlight bulb and at the names and prices on a list of wine bottles that numbers into the low thousands. The cheque comes with some gratis coffee cake muffins to take home—they’re so popular that, rumour has it, door staff at nearby King West clubs have been known to waive the cover charge if you’re willing to grease their palms with a few of the sweet treats. 12 Brant St., 416-366-0200, jacobssteakhouse.com .

/>Jacobs and Co. is a high-end showroom for exquisite cuts of dry-aged beef. Photo by Dave Gillespie

Shook Kitchen For early-morning eye-openers

TIFF isn’t only for night owls. Early-morning cinephiles looking to fuel up before a 9 a.m. screening can hit up this new Israeli kitchen and market for grab-and-go rosewater lattes, date-tahini smoothies, saffron Danishes and other Middle Eastern eye-openers as early as 7 a.m. For the midday and evening crowds, there’s an exclusively vegetarian menu of assertively fresh, herb-laden sharing plates, shakshukas and dips paired with pillowy, za’atar-dusted pitas fresh from the kitchen’s two live-fire ovens. 77 Portland St., 647-484-7476, shookkitchen.com .

/>Shook is ideal for both early birds… Photo by Caroline Aksich

/>… and night owls. The Par Par 75, Shook’s take on a French 75, gets its colour from butterfly pea flower. The boozy ingredients are Prosecco and gin. Photo by Caroline Aksich

Planta Queen For vegan gyoza and dragon rolls

Celebrities and festival-goers living that #plantbased lifestyle no longer need to hoof it up to Yorkville between screenings for Planta’s vegan eats. That’s because chef David Lee recently opened up the restaurant’s fraternal twin on Queen West, in what used to be Nota Bene. This second Toronto location (there’s also one in South Beach) serves a different menu of meat- and dairy-free dishes. Here, the focus is on Asian flavours inspired by Lee’s upbringing, like dumplings, dan dan noodles, kung pao eggplant, pineapple fried rice and—two items that should prove very popular during TIFF—vegan sushi and dim sum brunch. 180 Queen St. W., 647-812-1221, plantarestaurants.com .

/>A spread of plant-based dim sum and sushi at Planta Queen. Photo by Renée Suen


Garlic, saffron, and red pepper mayonnaise

From Bistro Cooking Bistro Cooking by Patricia Wells

책장에서 이 레시피를 삭제하시겠습니까? 이렇게 하면 이 레시피에 대해 생성한 모든 책갈피가 제거됩니다.

  • 카테고리: Dips, spreads & salsas French
  • 재료: saffron ground cayenne pepper store-cupboard ingredients
  • Accompaniments:Garlic Mayonnaise Bacon's Provençal fish soup Jacques Collet's fennel and saffron bread

Easter Feast

Easter gives us permission to finally celebrate the arrival of spring. Until then, we privately celebrate each new rise in the temperature. With that in mind, I’ve put together some of my favorite Easter cocktails, hors d’oeuvres and dinner recipes. Of course, none of this may be consumed until the egg hunt is over!
I love sparkling wine on Easter because unlike a martini or other hard liquor drink, one can still navigate the tasks of the day without needing to take a siesta. The two cocktails below are my favorites.
Portions of the two hors d’oeuvres featured can be made the day before. You may add a nice spring crudite or cheese tray if you like. My ex-mother-in-law used to serve a simple crudite with celery, radishes and sea salt and maybe a shrimp cocktail before Easter dinner. I always thought that was a wonderful idea because we all still had plenty of room in our stomachs for the main meal! So, instead, maybe do a crudite with the Prosciutto Wrapped Shrimp or shrimp cocktail with the Pea Puree Crostini. Don’t feel bound by what is written here. The whole idea is to make it your own add your own signature to your efforts. And most importantly, enjoy the day!

Kir Royales– Champagne, Proseco or Cava with a splash of Chambord liqueur and a twist of lemon

Italian Mimosa– Proseco, a tiny splash of Cointreau, and a splash of orange juice and pomegranate juice

Roasted Garlic-Pea Pureé with Arugula & Parmesan on Crostini- 2 dz

1/4 다. EVOO
2 large heads garlic- roasted
lg. piece parmigiano-reggiano or Pecorino Romano(about 3/4 lb)- freshly grated
two 10-oz pkgs. frozen peas-thawed
2 tsps. 레몬 주스
salt & pepper to taste

Fresh arugula leaves- 24
1 sourdough or French baguette or ficelle

Slice baguette on angle, bake-off with olive oil, salt & pepper or just toast alone.
Top each slice with tsp. of purée, then an arugula leaf, then a slice of shaved parmesan or romano.

Prosciutto-Wrapped Shrimp

36 jumbo shrimp- raw, peeled and deveined
36 thin slices prosciutto
36 fresh basil leaves
36 bamboo skewers, soaked in water 30 minutes

2/3 cup red wine vinegar
4 T. Dijon mustard
2 T. chopped garlic
1 cup olive oil

Place individual pieces of prosciutto on work surface. Place basil leaf on end of each piece of ham. Place 1 shrimp on each basil leaf. Roll up shrimp in the prosciutto. Can be prepared one day ahead.
Combine vinegar, mustard and garlic in blender. Gradually add oil, blending well. Season with kosher salt and pepper.

Grill shrimp three minutes per side. Serve hot or room temp with sauce.

Rosemary and Garlic Roast Leg of Lamb- Serves 8

There are many ways in which to roast a leg of lamb, but I always go back to the flavors which most naturally enhance the flavor of the lamb- lemon, rosemary and garlic. You can’t go wrong with this dish. It is amazing!
When choosing a wine to serve, you’ll want one that is as assertive as the flavors in this dish. I would personally go with a Bandol made from the Mourvedre grape or a domestic Syrah. These wines both have a peppery, herby quality that would go well with this rustic dish.

1 leg of lamb, bone in (about 6 to 7 1/2 pounds)
1/4 컵 신선한 레몬 주스
8 cloves garlic, minced
3 tablespoons chopped fresh rosemary leaves
소금 1큰술
2 teaspoons coarsely ground black pepper

Sauce:
1 cup chopped fresh herbs (combination of rosemary, chives, and parsley)
2 cups diced onions
2 cups chicken stock
1 cup good red wine

오븐을 화씨 400도로 예열합니다.

Using your hands, rub the lamb all over with the lemon juice. Pat the garlic and rosemary evenly all over the surface of the meat. Season the meat with the salt and pepper and place the lamb in a roasting pan. Place the lamb in the oven and roast for 30 minutes. Reduce the oven temperature to 350 degrees F and continue to cook for about 1 hour longer for medium-rare, or until a meat thermometer inserted into the center of the roast registers about 135 degrees for med. 희귀 한. Remove lamb from pan and allow to rest for 10 to 15 minutes before carving.

Position the roasting pan over your stove burners. Add mixed herbs and onions to pan, and stir to combine with pan drippings. Add chicken stock and wine to deglaze the pan, scraping the bottom with a wooden spoon to release any fond. Reduce over high heat until sauce consistency. Strain before serving, if desired. Slice lamb and serve with sauce drizzled over the top.

Quick pan roasted new potatoes- serves 8

2 lbs. tiny new potatoes
10 garlic cloves- smashed and peeled with flat end of knife
1/2 컵 올리브 오일

오븐을 425도로 예열하십시오. Place baking sheet in oven with oil. Fill pot with water and tablespoon of salt. Bring to boil. Set potatoes in water and boil for about 30 minutes. 물을 빼다. Put potatoes back in pot. Add the garlic cloves and with wooden spoon just smoosh the combination a tiny bit. Take baking sheet out of oven and add the potatoes to it. Return to oven and cook for 15 minutes. Turn them over with a spatula and return to oven for another 15 minutes. Sprinkle with a little kosher salt and pepper and serve. They should be nice and caramelized!

Sauteed Spinach and Swiss Chard- serves 8

With all the rich foods above, I like to bring in a vegetable that will cut the heaviness of them. I love mixing greens like spinach and swiss chard. The combination of bitter and sweet lends itself well to the lamb and potatoes. And, it’s simple to make.

Two bags of spinach
Two bunches of swiss chard- cut into 3″ wide strips- I keep the stalks on- very sweet!
소금
1/4 컵 올리브 오일

Wash the spinach and swiss chard in a colander. Without draining too well, place the greens in a large pot and place on medium heat. Sprinkle the greens with a teaspoon or so of kosher salt. Cook down for a few minutes and strain out water. Place empty pot back on the heat and increase temperature to med. 높은. Add the oil to the pot and warm. Add in the greens and saute using tongs to move the greens around. Test one of the chard leaves for doneness. When tender, they are done. 너무 익히지 마십시오.

If you’ve never tried this famous Italian custard, trust me… amazing.
It is light, airy and rich all at the same time. Served over fresh berries, it is a refreshing finish to a rich lamb dinner. For those guests who can’t imagine how lovely this delightful dessert is, have on hand some Easter cookies or lemon bars.
The basic ratio for ingredients is one egg yolk to one tablespoon of sugar to one tablespoon of Marsala wine. Since we are making this recipe for 8, I will be adding slightly less Marsala and sugar.

Zabaglione- serves 8

8 tbsp. sugar- a touch less

8 tbsp. Marsala- a touch less

3-4 small cartons (six to eight ounces each) of any combination of fresh berries- blueberries, blackberries, raspberries, sliced strawberries

In a pyrex bowl or other heatproof bowl, whisk the egg yolks, Marsala, and sugar together until smooth. Place over, not in, a pot of slightly simmering water. Continue beating at medium speed (handheld mixer) until the mixture becomes a pale yellow and looks like ribbons, about 8 minutes. If you do not beat the mixture continuously, the mixture will curdle (same if the bowl touches the water below). Remove from heat and serve immediately over fresh berries in glass dishes.


The Ultimate Thanksgiving Turkey

THE ULTIMATE THANKSGIVING TURKEY

I feel as if I've been walking around in a fog, and, now, Thanksgiving is basically a week away! When did this happen? I always think that Thanksgiving is far enough away that I have plenty of time to plan and then all of a sudden, it's just here. This year, I definitely don't want to go the traditional route with a turkey. We did this amazing, marinated, dry-brined, spatchcocked turkey last year out on our grill to free up oven space. It was AMAZING - super moist and evenly cooked with crispy, crackling skin.

Turkey can be so hit or miss with the main complaint being that it's too dry. Brining is the best way to ensure that the turkey will stay moist and flavorful! The only decision left is a dry brine vs. a wet brine. Using a dry brine is basically pre-salting the turkey without any water. Some say that this is the better method (it definitely saves space in the fridge. ), and while it doesn’t always guarantee as juicy a bird as a wet brine, it does offer a much crispier skin when cooked. The turkey sits in the fridge, uncovered, with the dry salt brine mix for up to 3 days prior to cooking. The salt mixture will draw out the moisture from the bird. The salt is then dissolved in this liquid and reabsorbed which helps to break down any tough proteins making it tender, juicy and flavorful.

With a wet brine, you add water to the equation and need a bag big enough to house the turkey and a pan (for a just in case the bag bursts scenario). This just means more room needed in the fridge that, quite frankly not a lot of us have around this time of year! The turkey then bathes in the brine for up to 3 days and (I think) creates a juicer outcome.

I’ve used both techniques in the past and honestly, I think the choice for brining depends on the cooking method. For a traditional roast turkey, I say go with the wet brine - for the longer cooking time, you need the brine to plump up the moisture content. For a spatchcocked turkey, though, that cooks in far less time, I think a dry brine is the best way to go - you get the moisture you need and perfectly crisped skin!

What I love about both brines is that you can add whatever spices you want to create a personalized mix. In the past, I have played around with allspice berries, juniper berries, fresh (or dry) herbs, garlic chipotle peppers (grinded), citrus zest (orange, lemon, lime, etc…), star anise, cardamom…..you get the idea. All you need to know is the ratio of salt to water for a wet brine (about 2- 2 1/2 cups salt to 1 gallon of water). For a dry brine, I use a 1/2 cup kosher salt with 2 tablespoons baking powder as a ratio and don't always use all of that salt, depending on the size of the turkey.

A few things: Always default to kosher salt here as this method needs the larger crystals to work regular table salt is not ideal for this recipe. Also, this is only good for a non-kosher, non-treated, fresh turkey. If you aren't buying a fresh one, make sure you read the label to see if it's been pre-treated.

Finally, remember that there is no need to re-salt the turkey once you are ready to put it in the oven! Usually with the wet brine, I rinse the turkey in and out and pat dry before stuffing it and putting it in the oven. With the dry brine, I don’t rinse but only pat the skin dry before roasting.

Here are a few recipe ideas to get you started with your Thanksgiving Feast!